복지부, 의협에 ‘보건의료발전협의체’ 구성 제안           의협, 수술실 CCTV 설치 의무화 ‘절대 반대’           내시경척추시술법, 전 세계 웨비나 생중계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 공식 '출범'           질병관리본부, 수해지역 철저한 위생관리 당부           씨젠, 스포츠닥터스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5억원 후원           ‘마성의 토닥토닥’ 앱, 우울 증상 감소에 도움           보건복지부, ‘첨복단지 제4차 종합계획’ 심의 의결           세종충남대병원, 중증 응급 뇌혈관질환 개원후 첫 시술           의협, ‘의대정원 증원 무엇을 위한 것인가?’토론회 개최
2020.8.5 수 16:35
> 단체
     
대한의학회, 개인정보 파일 일부 유출 확인
홈피 ‘개인정보 유출 조회’ 통해 확인 가능
2020년 07월 13일 (월) 21:19:20 윤상용 기자 yoon2357@empal.com
   
 

대한의학회는 13일, 개인정보 파일 일부가 국제 해커 조직에 의해 유출된 사실이 확인됐다며, 개인정보 유출로 인해 심려를 끼치게 된데 대해 사과하고, 개인정보 유출 사실 여부 및 개인별 유출 항목은 홈페이지 ‘개인정보 유출 조회’를 클릭하면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대한의학회는 지난 6월 18일자 홈페이지 공지사항 게시글이 악성코드에 감염됐음을 인지하고 조사하던 중, 이를 감지한 정부기관으로부터 개인정보 파일 일부가 유출된 정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유출시점은 6월 15일 오후 5시 35분경이고, 국가 배후의 국제 해커 조직의 소행으로 확인되고 있으며 유출 내용은 이름, 근무처, 이메일, 핸드폰 번호, 생년월일, 면허번호, 계좌정보로 추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의학회는 유출사실을 인지한 즉시 불법접속 경로를 차단하고 보완조치 했으며, 관계기관에 신고를 통해 현재 조사가 진행중에 있다고 밝혔다.

의학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개인정보 유출 사실여부 및 개인정보 유출 항목을 확인할 수 있다며, 추가 문의사항 및 피해가 발생한 경우 070-7708-7730번으로 문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의학회는 지난 7월 1일, 지난 6월 18일 ‘온라인 학술대회 지원 한시적 허용 안내’공문을 회원학회에 메일로 발송한 바 있고, 6월 18일 홈페이지에 동일한 내용으로 등록한 공지사항 첨부파일에 악성코드 유포 정황이 발견되어 해당 파일을 삭제했다고 밝힌 바 있다.

윤상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