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협, 간호사 처우개선 및 의료법 혁신 위한 정책 협약           충남대병원 첫 심장이식 수술 성공           '외국인 입국금지 초기에는 안되고 지금은 되는 이유 밝혀라'           한국보건산업진흥원, 9일 감염병 관리 웹 세미나 개최           용인세브란스병원, 개원 후 첫 출산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규제 개선하고 민관 협력체제 강화           손실규모 큰 의료기관 146곳에 1020억원 개산급 지급           어린이집 코로나19 방역 강화           코로나19 단기 대량 검사 ‘취합검사법’ 프로토콜 제작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자 변이 ‘없다’
2020.4.9 목 16:40
> 단체
     
코로나19 확진자 15.3%에서 후각 또는 미각에 이상
대구시의사회, 전화 모니터링 조사결과 발표
2020년 03월 26일 (목) 15:21:50 한창규 기자 jun0166@nate.com

코로나19 확진자의 15.3%가 후각 또는 미각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광역시의사회(회장 이성구) 코로나19 대책본부는 26일, 지난 3월 8일부터 24일까지 코로나19 확진 후 입원 대기중인 대구지역 확진자 3,19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후각과 미각에 대한 전화 모니터링 조사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 3,191명 중 15.3%인 488명이 후각 또는 미각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가운데 386명(12.1%)이 후각을 잃었다. 353명(11.1%)은 미각에 문제가 있었다. 후각과 미각 모두 이상이 있다고 답한 확진자는 251명(7.9%)이었다.

3,191명의 확진자 가운데 인후통·발열·가슴 통증이 없는 완전 무증상인 1462명을 다시 추려, 2차 모니터링을 진행한 조사결과에서는 후각과 미각 상실은 코로나19 증상과 상당한 연결점이 보였다.

이들 가운데 후각에 문제가 있다고 답한 확진자는 189명(12.9%), 미각 상실이라고 답한 확진자는 143명(9.8%)이었다. 후각과 미각 모두 상실이라고 답한 확진자는 119명(8.1%)으로 나타났다.

한편 확진자 3,191명을 성별로 보면 남성 1,159명으로 36.3%, 여성 2.026명으로 63.5%를 각각 차지했다.

연령대별로는 20대 876명, 50대 591명, 40대 445명, 60대 419명, 30대 293명, 10대 225명, 70대 220명, 80대 66명, 소아 48명, 90대 8명 순으로 나타났다.

 

한창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