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강내시경 갑상선암 수술 100례 돌파           인구 10만 지자체 역학조사관 임명해야           대개협, 대통령까지 동참한 ‘덕분에 챌린지’ 거짓이었나           코로나19 확진, 39명중 수도권서 36명 발생           스포츠 도핑방지·불법 의약품 근절 “함께 합시다”           눈 주위 외상 후엔 녹내장 주의해야           경북대병원, 2년 연속 COPD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소아용 의약품 개발 위한 비임상 안전성시험 가이드라인’ 제정           한림성심병원, 국내 최초 ‘풍선냉각도자절제술' 300례 달성           MSD, 개원의 대상 ‘오감위크’ 웹캐스트 개최
2020.6.4 목 11:36
> 정책
     
코로나19, 서울 콜센터 관련 총 129명 확진
중앙방역대책본부, 성남 교회 관련 46명 발생 … ‘닫힌 공간’ 모임 자제 당부
2020년 03월 16일 (월) 15:21:28 손종관 sjk1367@hanmail.net
   
▲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6일 서울시 구로구 소재 콜센터 관련, 8일부터 현재까지 129명의 확진환자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권준욱 부본부장이 브리핑하고 있다>

서울시 구로구 소재 콜센터 관련, 5명이 추가로 확진돼 8일부터 현재까지 129명의 확진환자가 확인됐다. 이중 접촉자는 43명이다.

또 11층 콜센터 소속 확진환자가 방문했던 경기도 부천시 소재 교회(생명수교회, 소사본동) 종교행사 등을 통해 현재까지 14명의 확진환자가 확인돼 접촉자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

경기에서는 성남시 수정구 소재 교회(은혜의강 교회) 관련 9일부터 현재까지 46명의 확진환자(경기 41명, 서울 3명, 인천 2명)가 확인, 접촉자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

초기 6명의 확진자가 확인된 이후, 1일과 8일 예배에 참석했던 교인 135명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으로, 이 가운데 현재까지 98명에 대한 검사에서 40명이 양성으로 확인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6일 “최근 수도권에서 발생하고 있는 사례들에서 보듯 종교행사의 경우 닫힌 공간에서 참가자간 밀접한 접촉이 발생하여, 확진자 발생 규모가 큰 편”이라며, “종교행사 등 닫힌 공간 내에서 밀접한 접촉이 발생하는 집단행사는 감염병 대량 확산의 구심점이 될 수 있으므로, 최대한 개최하지 않거나, 참석하지 않을 것”을 당부했다.

또 최근 입국 검역과정에서 확인되는 확진환자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15일을 기준으로 1일 국내 전체 입국자는 1만5457명이었고, 이 중 특별입국절차가 적용되는 유럽 5개국(프랑스, 독일, 스페인, 영국, 네덜란드)에서 입국한 사람은 총 1389명이다.

14~15일 검역과정에서 4명의 검사 양성자가 확인됐다. 이에 따라, 16일 0시를 기해 유럽 전 지역에 대해 특별입국절차를 시행하는 등 입국자 관리조치를 강화했다.

입국 시 발열 여부 등을 확인 후, 국내 체류지 주소 및 수신 가능한 연락처가 확인되어야 입국이 가능하게 되며, 입국 후에도 모바일 자가진단 앱을 통해 14일간 증상여부를 제출해야 한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