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협회, ‘제2기 최고위자과정’ 수료식 개최           충남대병원,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 1등급           부산대병원, 로봇 유방보존술.자가조직 유방재건술 성공           JW홀딩스, 국내외 협력사들과 ‘파트너스 데이’ 개최           국립재활원, 12일 ‘재활로봇 심포지엄’ 개최           췌장암, 복강경 수술 효과적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인공지능 논문 SCI급 2편 잇따라 발표           김은진 교수, ‘생명나눔 공로상’ 수상           권동락 교수, 美 스포츠의학잡지에 논문 게재           건보공단, 부정의혹 장기요양 등급 재조사 착수
2019.12.12 목 12:10
> 병원
     
소외계층 무료진료 30년 “훈훈한 情 이어가요”
서울아산병원 의료진 23명 남양주 외국인복지센터 ‘샬롬의 집’찾아 외국인 근로자 건강 보살펴
2019년 06월 17일 (월) 18:07:10 유은제 기자 escape29@naver.com
   
 

서울아산병원이 개원 30주년을 맞아 지난 16일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남양주 외국인복지센터를 찾아가 외국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무료진료 활동을 펼쳤다.

이번 외국인 근로자 무료진료에는 가정의학과, 안과, 정형외과, 영상의학과, 치과, 간호부, 재활의학팀 등 25여 명의 의료진들이 휴일을 자진 반납하고 참여해 그 의미를 더했다.

남양주 마석 가구단지에 거주하는 필리핀, 캄보디아, 태국, 네팔,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베트남, 파키스탄 등 10여 개국 110여 명의 외국인 근로자와 그 가족들이 참석해 진료를 받았다.

이날 무료진료소에는 X-ray와 심전도기, 혈액분석기 등 의료장비가 탑재된 대형버스를 준비됐으며, 혈액검사, 심전도검사, 방사선검사, 소변검사 등 다양한 검사가 이뤄졌다. 검사결과에서 수술 등 입원치료가 요구되는 외국인 근로자들은 서울아산병원 사회복지팀을 통해 치료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무료진료를 받은 파티마(필리핀)씨는 “평소에 아파도 병원을 잘 못 갔다. 최근 기침 증상이 심해져 무료진료소를 찾았고, X-ray검사와, 복부초음파 검사를 받아 큰 이상이 없다고 하니 벌써 건강해진 것 같다. 서울아산병원 의료진들에게 감사하고, 앞으로도 이런 외국인 근로자를 위한 무료진료 기회가 더 많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의료봉사에 참여한 이주용 서울아산병원 안과 교수는 “평소 의료혜택의 기회가 적은 외국인 근로자들이 무료진료 행사를 통해 한국에서의 건강과 희망을 이어갔으면 한다. 그리고 한국인의 따뜻한 정을 느끼고, 더불어 함께하는 사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유은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