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지원있으면 제약산업 잠재력 폭발할 것”           미세먼지 ‘심방세동’ 연관성 첫확인           전국 시도의사회 정기대의원총회 2월 22일 개막           법원, 산의회 회원제명 '무효' - 통합작업 새 변수           병원의사協, 2차 봉직의 실전 법률강좌 조기 마감           지방의료원 활성화 의료인력 확보가 관건           경상대병원, 철골주차장 증축공사 완료           정영주 교수, 2년 연속 '마르퀴즈 후즈후' 등재           서울여성병원, 임산부 우울증 관리 프로그램 운영           대구의료원, 동절기 ‘사랑의 헌혈’에 동참
2019.1.19 토 12:03
> 정책
     
김미나 울산의대 교수 옥조근정훈장 수상
질병관리본부, 22-23일 2018 감염병관리 콘퍼런스 개최
2018년 11월 22일 (목) 15:03:50 손종관 sjk1367@hanmail.net

김미나 울산의대 교수가 22일 신종 및 대유행 감염병 전파‧확산 방지를 위한 민관 협력 활동 및 지역사회 감염병 역량강화에 기여한 공로로 옥조근정훈장을 수상했다.

정영진 강남병원장은 의료관련 감염병 예방 및 관리 체계 구축에 기여한 공로로 근정포장을 받았다.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2-23일 부산 벡스코에서 전국 감염병관리 관계자·학계·전문가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감염병관리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이날 정은경 본부장은 기조강연을 통해 국내외 감염병 발생동향과 위험요인 분석, 결핵, 의료감염, 항생제내성 등 주요 감염병 대책을 중심으로 감염병 안심사회를 향한 기본방향을 발표했다.

훈장을 받은 김미나 교수는 국가 감염병관리의 현재와 미래를 결정짓는 의료관련감염 관리에 대해 민·관·학의 협력을 통한 대응방안 등의 내용으로 수상자 강연을 했다.

종합학술대회는 8개 세션(분과)으로 운영되며, 실험실 검사 분야 전문가 회의도 동시에 열렸다. 올해 주요 이슈였던 ‘효율적 검역체계’, ‘의료기관의 감염관리’, ‘신종 감염병’,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인플루엔자’ 등에 대해 학계 전문가와 질병관리본부 담당자, 지방자치단체 실무자의 발표와 토론이 진행됐다.

전문가회의에서는 아보바이러스 확인진단,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실험실 감시사업, 감염병 실험실 검사 역량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정부포상 14명(훈장1, 포장1, 대통령표창4, 총리표창8),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249명의 유공자 시상식이 있었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