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가항암신약 “대체제 없으면 경제성평가 생략해야”           이대목병원 신생아 사망사건 '연대적 책임감' 통감           질병관리본부, 필리핀 여행 시 세균성이질 감염 주의 당부           “심방세동이 뭐죠? 잘모르겠는데요” 92.8%           한국오므론헬스케어, 가정용 블루투스 혈압계 첫 출시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의과학멘토링 캠프’ 개최           충남대병원, 장애청소년을 위한 직업재활 캠프 개최           30개월간 로봇 방광 전 적출술 50례 달성           SCL, 창립 35주년 기념 엠블럼 선포           식약처, 부티르펜타닐 등 16개 물질 마약류 지정
2018.1.16 화 21:03
> 사람과 사람 > 알림
     
국영종·김기복 부부, 전남대병원 발전후원금 2억원 기탁
2017년 09월 14일 (목) 16:20:37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전남대의과대학 국영종 명예교수와 김기복 전 광주기독병원장 부부가 최근 전남대병원 발전후원금으로 2억원을 기부했다.

국영종 교수·김기복 전 원장 부부는 14일 전남대병원에서 열린 기금 전달식에서 개원을 앞둔 전남대어린이병원의 발전을 위해 써달라며 윤택림 병원장에게 2억원을 전달했다.

국영종 명예교수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전남대병원 소아청소년과 선배 의료진의 뜻을 이어 전국 최고의 어린이병원으로 거듭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남대의과대학 1회 졸업생인 국영종 교수는 독일 프라이부르그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미국 로체스터대학 등에서 신장기능 연구에 전념했으며 1964년 국내 최초로 세계적 학술지인 ‘네이처’에 옥시토신 연구논문을 게재해 국내·외 의료계에 화제가 됐다.

이후 전남대 의과대학 학장과 전남대 대학원장을 역임하며 40여년간 후학양성에 힘써온 국내 의료계의 대표적인 학자이다.

김기복 전 원장은 1958년 전남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독일 프라이부르그대학 소아과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