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대 대한간호협회 회장 후보에 신경림 교수 단독 출마           김광수 의원, “결핵 예방접종은 NIP중 가장 중요한 근간”           보건산업진흥원-임상시험산업본부, 19일까지 ‘Phar East’ 참여 기업 모집           의료전달체계 권고문 채택 불발           채종일 건협회장, 부산지부 초도순시           비급여의 급여화 본격 추진 ... 보험료 부과기반 확대           선병원, 최신 심뇌혈관 조영장비 추가 도입           김숙희 회장, 의료전달체계 정치적 이슈로 이용말라           의협 비대위, 김윤 교수에 공개 사과 요구           GC녹십자, B형 간염 치료 새로운 시대 주도
2018.1.18 목 18:43
> 인터뷰
     
'슬관절 치료 아시아 최고수준으로 견인할 것'
정흥태 부민병원 이사장, 정형외과 의료향상에 역량 집중
2017년 09월 05일 (화) 14:01:44 한창규 기자 jun0166@nate.com
   
       <좌로부터 서승석 병원장, 정흥태 이사장>

“부민병원 주관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는 ‘부민병원 슬관절심포지엄’이 한국의 슬관절 치료수준을 아시아 최고 수준으로 도약시키는 발판이 될 것입니다”

부민병원은 지난 9월 2일 웨스틴 조선호텔 부산 그랜드볼룸에서 국내 슬관절 권위자를 초청하여 의대 교수, 전문의, 전임의, 개원의, 공보의, 군의관 등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부민병원 슬관절 심포지엄’을 개최, 슬관절 치료의 최신지견과 정보를 공유했다.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정흥태 인당의료재단 부민병원 이사장은 “미국 HSS병원에 매년 각 분야 직원을 보내 수련시키며 세계 최고 병원의 노하우를 전수받고 있고, 글로벌 병원으로 도약하기 위한 노력이 부민병원 심포지엄으로 이어져 한국의 슬관절 치료수준을 아시아 최고수준으로 도약하는 발판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부민병원 의료진 10명이 관동의대 교수로 임용되어 후학양성에 기여하는 등 관동의대 부속병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부민병원 정형외과 의료향상을 위해 전력투구하겠다고 밝혔다.

서승석 해운대부민병원 병원장은 “부민병원은 국내외 학술지에 27편의 논문을 발표하고, 또 발표 논문집을 발간하는 등 의료진의 연구역량 강화를 통해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에 역점을 두고 있다”며, 연구결과를 공유하며, 슬관절 의료수준을 향상시키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서 병원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전반부에 인대와 연골, 후반부는 인골관절에 초점을 맞춰 총 12개 세션으로 준비했으며, 슬관절 치료의 오랜 경험을 가진 교수와 함께 'Keynote Lecture' 시간을 통해 최신지견을 습득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제6회 부민병원 슬관절 심포지엄’은 슬관절학회 주최, 부민병원 주관으로 개최됐으며 부산.울산.경남 슬관절연구회와 정형외과학회 부산.울산.경남지회가 후원했다.

 

한창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