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동물에게 물리면, 어떻게 대처해야할까?           소량 혈액으로 알츠하이머병 예측 검사 기술 개발           의원협회, 심사체계 현실에 맞게 전면 개편 촉구           맹장염, 저선량 CT로도 진단 ‘충분’           국립중앙의료원 의료장비 10대중 4대 ‘노후’           국립중앙의료원, 판독 않고 CT·MRI 판독료 청구           비방·의혹제기에 허위사실 유포 중단하라           심평원 대전지원, 관내 의약단체와 소통간담회 개최           육아 아빠가 가장 원하는 육아정책은?           식약처, 제12차 ‘세계 의료제품 규제기관 정상회의’ 참석
2017.10.23 월 18:16
> 제약
     
유유제약, '맥스마빌정' 골절 예방효과 입증
요추 골밀도 5%, 고관절 골밀도 1.5%, 삶의 질 개선
2017년 06월 19일 (월) 10:31:11 김호윤 기자 news@medworld.co.kr
   
▲ 유유제약 맥스마빌정
유유제약의 골다공증 치료제 맥스마빌정이 골다공증성 골절을 예방하고, 요추골과 고관절의 미네랄 밀도를 각각 5%, 1.5% 증가 시킨다는 임상4상1)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대한골대사학회의 영문 저널인 ‘JBM(Journal of Bone Metabolism)’에 게재된 ‘맥스마빌정’ 임상4상 연구는 848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골절 예방에 미치는 유효성 및 안정성을 평가하기 위한 전향적 다기관 개방 관찰연구로 총 5년 동안 진행됐다.
 
이번 임상에 참여한 환자들은 50세 이상 골다골증 환자들로 총 1년 동안 골다공증성 골절 발생과 골밀도 변화를 관찰했으며, 골절 과거력이 있는 고위험군의 환자군도 함께 분석됐다.
 
위 환자를 대상으로 맥스마빌정 투여 후 12개월 추적 관찰한 결과, 골다공증성 골절 발생율은 약 2.7%였고, 요추 골밀도 및 고관절 골밀도는 각각 5% 및 1.5%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구에서는 맥스마빌정 투여 전·후 EQ-5D(운동능력<mobility>, 자기관리<self-care>, 일상활동<usual activity>, 통증/불편<pain/discomfort>, 불안/우울<anxiety/depression>) 조사도 진행했다.
 
그 결과 환자들이 Level 3(심각함)로 응답한 비율이 운동능력은 16.3%에서 4.2%로, 자기관리는 17.9%에서 5.2%로, 일상생활은 19.1%에서 6.1%로, 통증/불편은 16.3%에서 4.8%로, 불안/우울은 9.4%에서 1.6%로 감소했다.
 
이는 맥스마빌정 투여 후 모든 영역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삶의 질이 개선되었음을 의미한다.
 
이번 연구의 저자인 경상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 유준일 교수는 “한국인을 대상으로 맥스마빌정(alendronate 5mg)를 사용한 군과 서양인을 대상으로 alendronate 10mg을 사용한 군의 골밀도 증가 및 골절예방 효과가 유사하게 나타났다”고 언급하며 “한국인과 BMI(체질량지수 : Body Mass Index)가 유사한 일본에서 허가 받은 alendronate 제품의 용량은 5mg/day밖에 없다. 따라서 한국인에게 적절한 alendronate 용량이 무엇인지 시사하는 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맥스마빌 정은 2005년 세계 최초의 복합 개량신약으로 발매된 유유제약의 골다공증 치료제로, 용량을 절반으로 줄인 alendronate 5mg에 활성형 비타민D calcitriol 0.5㎍을 복합하고, 장용정(위에서 녹지 않고 장에서 녹는)에 인핸서(Enhancer, 증폭자)를 첨가, 미국 특허(US6835722)를 획득했다.
김호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