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책실 신설 … 반드시 가야할 길”           “보건복지 분야 국제적 공조 필요”           ‘노바스크 2.5mg’ 출시 기념 저염식 캠페인 개최           일송학원, 사회공헌사 ‘보이지 않는 따뜻한 울림’ 출간           서울의대, 애국지사 선배 명예졸업장 수여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18일 ‘노동자 건강 체험 부스’ 운영           5년간 응급알림 댁내장비 비정상작동 4만3500건           경기도의사회, 필리핀 환아 초청 진료봉사           요양병원에서 한의사 야간당직 제한해야           내년도 노인장기요양보험 인상률 역대 최고 될 듯
2019.10.21 월 06:06
> 인터뷰
     
국내 백신 연구를 이끌고 가는 ‘이화백신효능연구센터’
김경효 센터장, “글로벌 통해 백신 주권 확립할 터”
2016년 06월 14일 (화) 10:33:41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 김경효 센터장

 이화백신효능연구센터(센터장 김경효)가 지난 1년간의 성과를 돌아보고 새로운 연구방향을 가늠하기 위한 국제심포지엄을 열었다. 국내 백신 개발의 첨병으로 최첨단 역량을 총집결하며 국내를 넘어 세계시장을 노리는 위해 센터는 10일 이대목동병원에서 제 11회 이화백신심포지엄을 'Ewha Vaccine Center; Expanding the Horizon of Vaccine Evaluation and Study'를 주제로 개최했다.

김경효 센터장은 “심포지엄을 통해 폐렴구균 백신 효능평가를 확대 적용한 결과와 함께 백신접종 대상 감염병 관련 연구 및 효능평가, 그리고 백신개발의 기초가 되는 역학연구와 백신성분의 면역학적 기전 등 연구 전반의 폭을 넓히는 다방면의 주제가 다루어 졌다”고 평가하고 “국내 연구결과와 외국 사례를 직접 비교분석할 수 있는 자리가 됐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특히 폐구균 백신과 관련하여 세계 최고 전문가로 손꼽히는 미국 버밍햄 알라바마 주립대학의 Moon H. Nahm 교수를 초청, 'Opsonophagocytosis: The Best Defense against Pneumococci'를 주제로 강연을 펼쳐 관련 분야 세계적인 흐름을 파악하는 계기도 마련했다.

김경효 센터장은 “이화백신효능연구센터는 지난 2005년에 뇌수막염(Hib) 백신 평가 연구를 시작으로 현재 폐렴구균과 수막구균, B형 연쇄구균 등 다양한 침습 세균 감염 백신 평가에 나서고 있다”며 “2012년부터 최근까지 미국 FDA에서 주관하는 폐구균백신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전 세계 6개 연구실(미국 University of Alabama at Birmingham, 영국 Institute of Child Health, 벨기에 GlaxoSmithKline, 미국 Pfizer, 중국 Lonzhou Institute of Biological Products)에 이화백신센터가 포함되어 활동하는 등 이젠 국제적인 위상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현재 이화백신센터는 세계보건기구 사전적격성 검사를 통과한 LG생명과학의 5가 액상혼합백신 '유펜타'의 효능을 검증하기도 했다.

김 센터장은 “우리가 개발한 백신의 효능평가를 국내에서 가능하게 하여 백신 자급화에 혁혁한 공을 세웠다”고 강조하고 “우리 기술로 개발 및 분석까지 한 백신은 궁극적으로 WHO의 사용 승인까지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이화백신효능연구센터가 국내 백신 연구를 이끌고 있다는 자신감이 이번 심포지엄에서 재확인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