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우병 치료환경 개선 토론회‘ 13일 국회서 열린다           서울대병원, “비정규직 정규직화 진행 중”           고대원료원 의무기획처장 박종웅, 연구교학처장 오상철 교수           오송재단-건국대 글로컬캠퍼스, 바이오분야 산업발전 MOU           이기열 교수, 세계 최대 영상의학회 한국대표위원 선출           의정부성모병원, 경기동북부 최초 최소침습수술센터 개소           지방간, 대장암·유방암 위험 2배 높다           이제 3분 진료는 옛말...1명 당 15분 진료시대           순천향대 부천병원, 뇌신경센터의 변신           진행성 간암, PET/CT 검사로 치료 결과 예측
2017.12.12 화 16:07
> 자료실 및 제품소개 > 자료실
     
류마티스 관절염, 여성이 3배 이상 많아
요양급여비용 매년 10%이상 증가, 2014년 1024억원 규모
2015년 08월 17일 (월) 13:24:29 이헌구 기자 dr.leehungoo@gmail.com
대표적인 자가면역질환인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는 여성이 전체의 76.2%를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보건의료 분석평가 전문사이트인 팜스코어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010~2014년 사이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정보와 요양급여비용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2014년 기준 전체 환자의 76.2%(20만9550명)는 여성 환자였으며 남성 환자(6만5280명)에 비해 3배가 넘는 수치를 보였다. 연령별로는 남성과 여성 모두 50대에서 비중이 가장 높았으며 각각 24.4%, 30.7%의 점유율을 나타냈다.
 
   
 
요양급여비용은 2014년 기준 총 1024억원 규모로 매년 10%이상 증가하고 있으며 2010년대비 56.5%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남성보다 여성에서 상승세가 뚜렷했으며 지속적으로 환자수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류마티스 관절염이 왜 여성에서 많이 발생하는지 아직 정확한 원인은 알려져 있지 않지만 유전적 영향, 호르몬 변화 등 몇 가지 가설이 제기되고 있다. 50대 이상의 폐경기 여성에서 발병률이 높은 것도 호르몬 변화와 관련이 있다는 의견이 많다. 여성의 호르몬 변화는 류마티스 관절염 외에도 여러가지 질환의 발병원인이 되고 있다. 
 
이헌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