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의료원, 코로나19 특집 여름호 소식지 발간           동국대경주병원, 142일만에 정상진료 복귀           대구가톨릭대병원, 환자경험 평가 영남권 1위           울산대병원, 긴급구조 지원 ‘우수기관’에 선정           이현구 보건관리자, 직업건강 우수사례 '대상' 수상           코로나19, ‘확진 35-퇴원 79명’           14일부터 코로나19 확진자 임상역학정보 공개           코로나19 치료제 국내 임상시험 10건           코로나19로 바뀐 일상의 모습은?           분당서울대병원 신정원·허창훈 교수, 일본 피부과학회지 ‘2019년 최다 다운로드 논문상’
2020.7.12 일 09:58
> 학술
     
서울대병원 이현주 교수, 세계적 학술지 소개
2005년 02월 14일 (월) 00:20:05 신재경 sjk1212@empal.com
   
 
서울대학교병원 진단방사선과 이현주 교수(36세)의 논문이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학술지 라디올로지(Radiology) 1월호 첫 면에 소개됐다.

"Radiology"는 진단방사선과학 분야의 세계 최고 권위 학술지이다.

이번에 이 교수의 논문이 실린 "Science to practice" 난은 각 호에 게재된 논문 중 학술적 의의가 가장 큰 논문을 그 분야의 권위 있는 학자의 평과 함께 싣고 있다. 논문이 첫 면에 소개된 것은 실험적 연구의 임상적 의의를 인정 받은 결과라고 볼 수 있다.

이현주 교수의 논문 제목은 "Acute Lung Injury: Effects of Prone Positioning on Cephalocaudal Distribution of Lung Inflation-CT Assessment in Dogs (급성폐손상에서 복와위가 종축방향 폐환기분포에 미치는 영향: 잡견에서 전산화단층촬영을 이용한 연구)"이다.

지금까지 급성호흡장애증후군과 급성폐손상 환자를 엎드린 자세에서 기계호흡을 시키면 누운 자세에서 치료하는 것보다 동맥에 산소량이 향상된다고 알려져 왔으나 그 이유는 완전히 밝혀지지 않았었다.

이 교수는 이를 위해 개에게 인공적으로 급성폐손상을 유발한 후 엎드린 자세에서 기계호흡을 시키고 다중열검출기 CT (multi-detector row spiral CT)와 CT 정량분석 프로그램을 이용해 전체 폐의 환기분포와 산소농도 변화를 분석한 연구를 통해 위의 상관관계를 밝히는 실마리를 제공했다.
신재경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