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법위반 광고 달리는데 처벌은 지지부진           심평원, ‘내가 먹는 약! 한눈에’ 서비스 개선           부작용 적은 면역항암제 급여적용은 허들 많아           ‘언택트 시대와 원격의료’ 법적 쟁점은?           의대생이 공공재라고? - 이수진 의원 발언 파문           혈액보유량 3.3일분 ... ‘관심’ 단계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참여           ‘뇌졸중 재발견: 뇌졸중의 병태생리, 기초에서 임상까지’ 출간           명지성모병원, 서중근 명예원장 초빙           언택트 방식 …구직자 7만 5000명 방문
2020.9.18 금 16:36
> 학술
     
40세 전 조기폐경여성, 우울증 더 취약하다
서울백병원 노지현 교수팀, ‘조기폐경여성과 우울증’ 분석
2020년 05월 08일 (금) 08:58:55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 (왼쪽부터)노지현, 정명철 교수

 조기 폐경 여성이 우울증에 더 취약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인제대 서울백병원 산부인과 노지현·정명철 교수팀이 여성들의 우울증과 자살 위험도를 분석한 결과 조기폐경 여성에서 유의미하게 높은 결과를 보였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6년간(2010~2015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40세 이하 성인 여성 중, 조기폐경 여성 195명과 월경여성 195명을 비교 분석했다.

조기폐경 그룹에서 우울증으로 진단받은 여성은 12.5%로 월경그룹(5.2%)보다 7.3% 포인트 더 높았다. (병원에서 우울증 진단받은 여성 ▲조기폐경 그룹 10명, ▲월경 그룹 6명)

자살시도 위험성도 조기폐경여성에서 통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지난 1년간 정신과 상담을 받은 조기폐경여성은 3.6%로 월경그룹(2.6%)보다 높았다.

조기폐경여성이 허리둘레와 콜레스테롤 수치도 높았다. 조기폐경그룹 평균 복부둘레가 79cm, 월경그룹(75.6cm)보다 3.4cm 컸다. 총콜레스테롤 수치도 조기폐경여성이 195밀리그램 퍼 데시리터(mg/dL)로 월경여성(181mg/dL)보다 14mg/dL 높았다. 나쁜 콜레스테롤로 알려진 LDL 콜레스테롤도 월경그룹(103.8mg/dL)보다 조기폐경그룹(113mg/dL)이 약 10mg/dL 더 높았다.

정명철 교수는 “조기폐경의 여성은 임신이 불가능하다는 사실만으로도 심적 충격과 상실감이 크기 때문에 우울감과 스트레스가 증가해 우울증에 더 취약할 수 있다”며 “또 조기폐경 후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감소가 복부지방과 콜레스테롤 수치를 높일 뿐만 아니라 우울증을 유발하는 원인 중하나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노지현 교수는 “폐경이 진행되는 동안 불안정하고 불규칙한 호르몬 생성으로 우울증 위험도가 2~3배 증가한다”며 “폐경 후 우울증이 발생하면 심혈관질환, 당뇨병, 대사증후군, 만성 통증 등 많은 질병의 위험도를 증가시킬 수 있어서 폐경여성은 우울증 관리에 더 신경 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기폐경이란 40세 미만 여성에서 폐경이 발생하는 경우로 여성의 1%가량 발생한다. 30세 미만 여성도 0.1%에서 발생한다. 아직 뚜렷한 원인은 밝혀져 있지 않다. 최근에는 ‘조기난소부전’으로 불린다.

이번 연구결과는 스코퍼스(SCOPUS) 등재 학술지 산부인과 저널(The Internet Journal of Gynecology and Obstetrics) 최근호에 게재됐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