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기생충박물관 개관 2주년 기념행사 개최           결협, 김명수 대법원장에 크리스마스 씰 증정           경기도醫, 검찰에 PA 무면허 의료행위 엄벌 탄원           대구가톨릭대병원, 오는 16일 모바일 앱 오픈           병원의사協, 병협에 PA 합법화 시도 중단 촉구           서울시의사회 2019년 연수교육 사전등록 마감           강동경희대병원 사보, 한국병원홍보협회 대상 수상           “당뇨병, 방사선 폐렴 발병 높인다”           아주대병원, ‘암생존자 삶 위로‧격려’ 행사           충남대병원, 9일 보건진료 전담공무원 직무교육 실시
2019.12.9 월 21:04
> 제약
     
유한양행, ‘대학생이 뽑은 국내 10대 좋은 기업’ 선정
투명경영·사회적 책임 부문 높은 평가
2019년 11월 17일 (일) 23:08:50 김호윤 기자 news@medworld.co.kr
   
 

유한양행(대표 이정희)이 대학생이 뽑은 국내 좋은 기업 조사에서 상위 10대 기업으로 선정됐다.

최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와 글로벌평판커뮤니케이션연구소가 서울 소재 경영학 전공 대학(원)생 등 대학생집단(279명)과 기자·증권사 애널리스트 등 직장인집단(147명)을 대상으로 국내 500대 기업의 평판조사(8개 항목 29개 문항)를 진행한 결과, 유한양행은 대학생 대상 조사에서 대학생이 뽑은 좋은 기업 10위로 조사됐다.

CEO스코어에 따르면, 유한양행은 총 8개 평가항목에서 ‘투명한 경영’과 관련한 항목인·거버넌스(84.46점, 3위)·사회적 책임(81.20점, 3위)·감성소구(87.41점, 5위) 등 3개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제약사중 10대 기업에 뽑힌 것은 유한양행이 유일하다.

이러한 조사 결과와 관련해, 유한양행 관계자는 이는 창업한 故유일한 박사의 창업정신을 계승해 운영되고 있는 점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되고 하고 있다.

유일한 박사는 1926년 ‘건강한 국민만이 잃어버린 주권을 되찾을 수 있다’는 신념으로 유한양행을 설립했다.

창립 이후 국내 제약업계를 선도하며 제약업계 최초의 상장과 본격적인 전문경영인 체제를 통한 자본과 경영 분리 등 시대를 앞선 경영인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무엇보다 유일한 박사는 태평양전쟁 말기 미육군전략처(OSS)의 항일투쟁계획인 냅코작전(NAPKO Project) 참여하는 등 헌신적인 독립운동가이자, 교육사업을 위해 크게 힘을 쏟은 ‘노블리스 오블리주’의 대표적 인물로 꼽힌다.

특히, 유일한 박사 영면 이후 전 재산 사회환원으로 현재도 유한양행의 최대주주는 공익재단인 유한재단과 유한학원이다. 이를 통해 유한양행이 배당을 실시하면 해당 공익재단은 이 배당금을 갖고 사회에 환원하는 시스템이 잘 갖춰져 있으며, 이를 위해 유한양행도 지속적으로 견실하고 투명한 경영을 펼쳐왔다는 평가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유한양행과 함께 꼽힌 평판조사 상위 10대 기업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전자, 카카오, 매일뷰업, NAVER, 오뚜기, 유한킴벌리, SK텔레콤 등이다.

김호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