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제약바이오전문가 12명 새로 영입           메트포르민 31개 품목 처방제한 ‘동의’           충남대병원, 차세대 헬스케어분야 개발 나선다           혁신형 의료기기 기업, 국가사업 참여 우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26일 사회공헌대상 수상           암 역학의 첨병 ‘주민등록번호’가 바뀐다           경북대병원, 경북권역 재활병원 수탁 운영           고려대 구로병원, 한국형 의료실리콘벨리 실현           건보공단 고객센터, 10년 연속 ‘우수 콜센터’에 선정           건보공단, 5년 연속 포브스 사회공헌대상 수상
2020.5.26 화 22:14
> 사람과 사람 > 알림
     
박진우 박사후연구원, ‘뉴로프런티어 연구비상’ 수상
2019년 11월 11일 (월) 09:03:00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고려대 의과대학 박진우 박사후연구원(임상약리학과, 신경과 전문의)가 9일 밀레니엄힐튼서울에서 열린 대한신경과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뉴로프런티어 연구비상’을 수상했다.

박진우 박사후연구원은 고대의대를 졸업하고 모교에서 신경과 전문의 및 약리학교실(임상약리학과) 박사학위를 취득하고 현재 의사과학자(Physician-Scientist) 양성 프로그램 전문연구요원으로 복무 중이다.

주 연구 분야는 신약개발과 신경질환 융합을 통한 중개연구이며, 미래의학을 선도하는 중개연구자를 목표로 연구하고 있다.

이러한 역량을 바탕으로 ‘퇴행성 신경질환에서의 자율신경계 이상에 대한 임상약리학적 연구 기법을 기반으로 한 연구’를 주제로 본 상훈을 수상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2019년 11월부터 본 분야 저명한 미국 밴더빌트대학교 자율신경이상센터(Vanderbilt Autonomic Dysfunction Center)에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박 박사후연구원은 “자율신경계이상은 퇴행성신경질환의 환자에서 삶의 질에 직결되는 문제이지만 각종 생체표지자 발굴 및 개인맞춤치료에 대한 중개연구가 아직 미진한 분야”라며, “본 연구를 추진하고 수상할 수 있도록 큰 도움을 주신 신경과 김병조, 임상약리학과 박지영, 뇌신경과학교실 김원기 교수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임상의들의 미충족수요를 해결하는 중개연구를 수행하는 의과학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대한신경과학회 ‘뉴로프런티어 연구비상’은 신경과학의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여 미래 신경과학을 이끌 인재를 발굴하고 진취적으로 도전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주어지는 상으로, 수년간의 연구 실적 및 학회에서 공모한 연구계획서를 심사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