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직역 대표,'더 이상 실패는 없다' 결연한 의지 표명           ‘한독학술경영대상’에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수상           전립선암 사망 위험률, 수술보다 호르몬치료가 3.42배 높다           일산백병원, 자살예방 생명지킴이 양성교육 수강생 모집           질병관리본부, 국가병원체 자원은행, 2018년 연보 발행           돌봄 서비스 확충으로 삶의 질 향상하고 일자리 확대           참을 만큼 참았다 ‘전국의사 분노 폭발’           복지부, 8-10월 복지 위기가구 긴급 실태조사 실시           의협 고문단, 의료계 대정부 투쟁 동참 선언           일부 지자체, 원격의료 시범사업 추진 ‘논란’
2019.8.19 월 10:47
> 사람과 사람 > 알림
     
이정효 분당서울대병원 1년차 전공의, 기초의학 학술대회 ‘우수발표상’ 수상
2019년 07월 04일 (목) 08:45:41 손종관 sjk1367@hanmail.net
   
▲ 이정효 전공의

이정효 분당서울대병원 병리과 전공의가 최근 열린 제27회 기초의학 학술대회에서 ‘우수발표상’을 수상했다.

국내 학술대회에서 1년차 전공의로서는 국내 첫 수상이다.

발표 연구(정진행 교수 지도)는 2016년부터 지난 2년 동안 분당서울대병원 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EGFR(표피세포성장인자 수용체) 유전자 변이 진단을 분석한 것. 폐암 환자 2170명 중에서 폐선암종의 55%, 여성 폐선암의 64%에서 EGFR 변이가 진단된 것으로 확인됐으며, 흔히 표적치료제 사용 후에 발생하는 변이로 알려져 있는 T790M 유전자 변이 역시 97명의 환자에서 발견됐다. 그 중 표적치료제를 사용하지 않은 11명의 환자에서도 T790M 유전자 변이가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나, 폐암 치료를 위해선 정확한 병리학적 분석이 필요하다는 점을 제기했다.

이번 연구는 국내 폐암 환자에서 EGFR 유전자 변이가 매우 높은 빈도로 발생하고 있음을 재확인한 연구이자, EGFR 유전자 분석에 있어 정확한 병리학적 분석 진단법의 필요성을 다시 한 번 상기시킨 연구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손종관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