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회 한미참의료인상’ 여자의사회와 웰인터내셔널 수상           “간호조무사 없이 커뮤니티케어 성공할까”           장애로 인한 추가비용 지출액 감소세           원자력병원, 근골격종양학회서 우수구연상           전흥재 교수, ‘스프링거 네이처’社 의학전문 교과서 2권 펴내           순천향대천안병원 암센터, 개원의 대상 심포지엄 개최           전치태반, 신생아 호흡곤란증후군 주의보!           유라시아 9개국 한국서 제약산업 소개           윤경철·최정한 교수팀, 대한안과학회 우수구연상 수상           중국 사이버보안·의약품 규제 ‘철회 또는 개선’
2018.11.19 월 15:31
> 단체
     
오송재단, 10억 규모 투자계약 성사시켜
2018년 09월 14일 (금) 09:10:22 박명인 기자 pmi0901@hanmail.net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의 자회사인 케이바이오스타트는 13일 ‘2018 서울 바이오이코노미 포럼’의 부대행사로 씨엔알리서치(회장 윤문태)와 10억원 규모의 투자계약을 맺고 사업에 착수했다.

지난 5월 공공-민간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투자협약을 맺은 두 기관은 ‘혁신운영 TFT’운영을 통해 신규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투자계약을 위한 사전준비를 해 왔다.

케이바이오스타트는 앞으로 재단에 구축된 시설᠊장비᠊인력을 활용한 의약품 개발과 위탁 생산, 씨엔알리서치의 임상시험수탁업무 노하우와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기업의 해외진출지원에 협력하게 된다. 또 학᠊연᠊병에 축적되어 있는 바이오헬스분야 원천기술 발굴을 통해 혁신창업 및 기술이전을 유도하고 이를 적극 육성하는 방안도 마련한다.

이날 투자계약식에 참석한 씨엔알리서치의 윤문태 회장은 “해외시장을 개척해온 선도 임상시험수탁기관으로서 케이바이오스타트와 함께 바이오헬스 후발주자인 혁신창업기업들의 해외진출과 성공의 밑거름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케이바이오스타트의 박구선 대표이사는 “본 계약은 공공 인프라와 민간 자본 및 역량이 결합된 새로운 공공-민간 협력모델의 출발점이며 이는 바이오헬스산업 혁신성장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명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