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취업준비생 초청해 ‘채용설명회’ 개최           의약품수출입협회, 상근부회장에 김관성 전 서울청장 선임           GC녹십자, 2018 R&D 워크숍…“확신이 성장의 열쇠”           “AI 빅데이터 활용 신약개발 효율성 개선”           경희의료원, 후마니타스암병원 개원 기념 식단 전시회 개최           SK바이오팜, AI 기술로 새로운 약물구조 설계 가능한 플랫폼 구축           한국 향하던 외국인 환자 발길 돌리나           도박중독 환자3명 중 2명은 ‘2030 청년층’           코리아메디컬홀딩스 59억 ‘휴지조각’ 위기           치매안심센터 인력 교육 부실
2018.10.16 화 11:36
> 단체
     
고혈압 환자 10명 중 8명 의원 이용
총 604만명 - 5년 동안 11.9% 증가(연평균 2.3%)
2018년 05월 17일 (목) 08:42:17 윤상용 기자 yoon2357@empal.com

고혈압 환자 10명 중 8명이 의원급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고혈압 환자는 총 604만명으로, 지난 5년간 11.9%가 증가하여 연평균 2.3%의 증가율을 보였고, 50대 이상 연령층에서 86.1%를 차지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이 건강보험 빅데이터를 이용하여 '고혈압‘질환으로 진료 받은 인원을 분석한 결과 2012년 539만8천명에서 2015년 571만2천명, 2017년 604만4천명으로 5년 동안 64만6천명이 늘어나 11.9%가 증가, 연평균 2.3%의 증가율을 보였다.

남성은 2012년 255만명에서 2017년 298만명으로 연평균 3.2% 증가하였고, 여성은 2012년 285만명에서 2017년 307만명으로 연평균 1.5% 늘었다.

2017년 기준 고혈압 환자를 성별로 보면 남성 297만9천명으로 49.3%, 여성 306만5천명으로 50.7%를 각각 차지하여 남여간 차이가 없었다.

또 연령대별로 보면 70세이상이 197만6,528명으로 32.7%를 차지하여 가장 많았고, 60대 168만187명으로 27.8%, 50대 154만8,331명으로 25.6%를 차지하여 50대 이상에서 86.1%를 점유했다.

남성은 50대(85만9천명, 28.8%)가 가장 많았고, 60대(81만7천명, 27.4%), 70대 이상(71만5천명, 24.0%) 순이며, 여성은 70대 이상(126만2천명, 41.2%)이 가장 많았고, 60대(86만4천명, 28.2%), 50대(68만9천명, 22.5%) 순으로 나타났다.

2017년 기준, 연령대별 인구수를 보정한 인구 10만 명당 진료인원을 보면, 남성 70대 이상(38,350명)이 가장 많았으며, 50대까지는 남성이 여성에 비해 진료인원이 다소 많은 반면, 60대부터는 여성의 진료인원이 많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보건기관을 제외한 요양기관 종별 고혈압 환자 진료현황을 보면 의원이 475만1,533명으로 80.5%를 차지했고 종합병원 50만937명으로 8.5%, 병원 43만4,476명으로 7.3%, 상급종합병원 15만6,909명으로 2.6%, 요양병원 5만8,818명으로 1%를 각각 점유했다.

고혈압 건강보험 진료비는 2012년 2조5,706억원에서 2017년 3조1,032억 원으로 5,326억 원이 증가하여, 연평균 3.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윤상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드월드뉴스(http://www.medwor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신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04379)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21길 25,5층(한강로3가, 여성단체협의회빌딩) 의계신문사
전화 : 02)797-7431  |  팩스 : 02)797-7410  |  발행인 : 박명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명인
Copyright 2011 메드월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world.co.kr